SUPPORT

새소식

PLK, 2018 CES서 자율주행 카메라 센서 신기술 선봬

PLK

view : 4

http://menu.mt.co.kr/theleader/thumb/2018/01/06/2018010516537884868_1.jpg?rnd=48956

 

자율주행 카메라센서 전문기업 (주)피엘케이테크놀로지가(이하, PLK) 오는 9일부터 12일까지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2018 CES (Consumer Electronics Show) 에 참가한다

모터쇼를 방불케 할 정도로 자동차 관련 기술이 쏟아져 나오고 있는 CES는 올 해도 자율주행 기술의 각축전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PLK는 이번 전시를 통해 OPTIAN7, 전후방 보행자 인식, 자전거 인식, Map 연동 기술 등 신규기술과 제품을 선보인다. 


OPTIAN7은 머신러닝 방식을 적용한 애프터마켓 제품으로 PLK에서 다년간 전세계 도로에서 취득한 영상으로 보행자, 앞차, 자전거를 학습하여 인식과 구분 능력, 인식속도를 대폭 향상시켰다. CES에서는 실제 도로 영상을 인식하여 제품의 기능을 선보일 예정이며, 이를 통해 향상된 ADAS 기능을 확인할 수 있다

전후방 보행자 인식 기술은 실제 차량에 카메라를 부착하여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후방카메라는 어린아이까지도 인식이 가능하여 후방카메라 법제화 예정인 미국에서 좋은 반응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 PLK는 이번 전시를 통해 최근 자율주행 기술에서 필수 요소로 연구 개발이 활발한 Map 관련 기술을 선보인다. 카메라 센서와 Map 정보를 연동하여 현재 운전자의 위치를 보다 정확하게 파악하고 앞으로 이동할 위치 정보에 대해서도 확인이 가능하다


PLK 관계자는 “수년째 연속으로 CES를 참가하면서 매번 신기술과 신제품을 선보여 미국을 비롯한 전세계 바이어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라며, “이번 전시를 통해서도 전세계인들에게 국내자율주행 센서의 뛰어난 기술력을 선보일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

한편, PLK는 최근 ADAS 장착지원사업 수행업체로 선정되어 강릉 시종점 버스에 ADAS 제품을 공급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이를 통해 평창을 찾는 승객들의 안전을 높이고 안전운전의 중요성을 홍보할 예정이다.

 

jungmyeon@gmail.com

Please enter your password first.

Close확인